남동구 보건복지부 노인 일자리 공모 선정, 국비 1억7천만원 확보
상태바
남동구 보건복지부 노인 일자리 공모 선정, 국비 1억7천만원 확보
  • 최태용 기자
  • 승인 2024.05.28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형 노인 일자리 사업, 경로당·재가노인 급식 지원 추진
인천 남동구가 보건복지부의 노인 일자리 사업인 '2024년 시장형사업단 인프라지원사업'에 선정돼 국비 1억7,000만원을 확보했다. 사진=남동구
인천 남동구가 보건복지부의 노인 일자리 사업인 '2024년 시장형사업단 인프라지원사업'에 선정돼 국비 1억7,000만원을 확보했다. 사진=남동구

 

인천 남동구가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인 '2024년 시장형사업단 인프라지원사업'에 선정돼 국비 1억7,000만원을 확보했다.

28일 구에 따르면 이 사업은 가칭 정도담이라는 시장형 노인 일자리 사업단으로, 정성껏 반찬을 만들어 도시락에 담아 판매하고 나누고자 하는 의미이다.

노인 일자리를 통해 양질의 반찬을 만들어 판매 및 제공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해 어르신 1천만 시대에 따른 경로당 등 어르신들의 식사를 지원한다.

또 재가 노인 반찬 배달 서비스를 통해 취약계층 일상생활 지원 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추진한다.

남동구 노인 일자리 전담 수행기관인 남동시니어클럽을 통해 수행하며, 유휴 공간인 구월4동 경로당 2층에 사업장을 설치할 예정이다.

구는 올해 안으로 전문인력을 모집해 홍보와 교육을 시행한 후 본격적인 판매사업을 개시하고 취약계층에 대한 식사 제공 서비스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박종효 구청장은 “어르신 복지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일환으로 신청한 공모사업이 선정됨을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사업단 참여 어르신에게는 양질의 노인 일자리 창출로 수입 확대를 도모하고,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는 양질의 식사 제공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수행기관과 협력해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