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자락을 연노랑으로 물들이는 '굴피나무'
상태바
산자락을 연노랑으로 물들이는 '굴피나무'
  • 정충화
  • 승인 2024.06.14 0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물과 친해지는 2분,
[정충화의 식물이야기]
- 굴피나무 편

 

예전에 강원도를 여행하다 보면 드물게 굴피집을 만나기도 했습니다.
이제는 그마저도 거의 사라져 버린 굴피집은
나무껍질을 지붕에 올려 지은 집입니다.
여기 사용되는 소재는 코르크층이 두껍게 형성되는 굴참나무 껍질입니다.
그런데 같은 이름이 붙은 탓에 공연히 사람들 입길에 오르내리는 굴피나무가 있습니다.
혹여라도 그리 아셨다면 오늘 바로잡으시기 바랍니다. 
요즘 산자락을 연노랑으로 물들이는 독특한 굴피나무꽃 보시며 활기찬 하루를 시작하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