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학동 비닐하우스에 새벽 불, 60대 여성 화상
상태바
선학동 비닐하우스에 새벽 불, 60대 여성 화상
  • 인천in
  • 승인 2024.06.14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연수구 선학동 비닐하우스 화재
(인천 공단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4일 오전 2시 14분께 인천시 연수구 선학동 비닐하우스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60대 여성 A씨가 온몸에 2도 화상을 입고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또 비닐하우스 2개동과 집기류가 모두 타 55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화훼농장을 운영하는 A씨는 화재 당시 남편과 함께 비닐하우스에서 머물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신고를 받고 소방관 66명과 펌프차 등 장비 26대를 투입해 1시간 4분 만에 완전히 불을 껐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비닐하우스 안 냉장고에서 불이 시작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소방 당국 관계자는 "A씨는 온몸에 화상을 입었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