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 고교 칼부림·살해 예고 글... 경찰, 용의자 추적
상태바
인천 부평 고교 칼부림·살해 예고 글... 경찰, 용의자 추적
  • 윤성문 기자
  • 승인 2024.06.17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인천경찰청
(사진=인천경찰청)

 

인천 부평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칼부림을 벌이고 교사를 살해하겠다는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전날 오후 4시 30분께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칼부림을 예고하는 글이 올라왔다는 112신고가 접수됐다고 17일 밝혔다.

작성자는 “부평구 A고등학교에서 칼부림을 벌이겠다”는 내용의 글을 올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오전 8시 30분 같은 커뮤니티에 “해당 고등학교의 B교사를 살해하겠다”는 내용의 게시글이 올라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인터넷 프로토콜(IP)을 추적한 결과 같은 사람이 두 게시글을 작성한 것으로 파악하고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경찰은 범행 대상으로 지목한 교사에게 스마트워치를 제공하고 학교와 주거지 주변에 순찰을 강화하는 등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오전 중에 학교를 점검했으나 특이사항은 없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