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체육회 첫 민선 회장에 이우영 전 부회장
상태바
인천 서구체육회 첫 민선 회장에 이우영 전 부회장
  • 인천in
  • 승인 2020.01.16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 및 생활체육이 상생해 나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

인천 서구체육회의 첫 민선 회장으로 전 서구체육회 수석부회장인 이우영(62) 후보가 당선됐다.

서구체육회 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15일 치러진 서구체육회장 선거 개표결과, 총 투표수 158표 가운데 기호1번 진세웅 후보는 41.8%66, 기호2번 이우영 후보는 58.2%92표를 각각 득표해 이우영 후보가 26표 차이로 회장에 당선됐다고 밝혔다.

이 당선인은 체육인들과 더 많은 소통을 통해, 전문 및 생활체육이 상생해 나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당선인은 현재 인천영어마을 이사장으로 전 인천시 럭비풋볼협회 회장 및 서구체육회 수석부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그는 오는 16일부터 2023년 정기총회 전까지 3년간 서구체육회장을 맡아 체육회를 이끌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