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53명 후보 등록, 평균 경쟁률 4.1대 1
상태바
인천 53명 후보 등록, 평균 경쟁률 4.1대 1
  • 윤성문 기자
  • 승인 2020.03.27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통합당 13개 선거구 공천자 모두 등록
정의당 6명, 우리공화당 1명, 민중당 2명, 무소속 5명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 전 선거구 등록해 눈길
등록 후보자들 4월 2일부터 공식 선거운동 돌입

제21대 국회의원을 선출하는 4·15 총선 후보자 등록 마감 결과, 인천지역에서는 13개 선거구에 모두 53명이 등록해 평균 경쟁률 4.1대 1을 기록했다.

27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26~27일까지 인천 선거구에 등록한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13명, 미래통합당 13명, 정의당 6명, 우리공화당 1명, 민중당 2명, 국가혁명배당금당 13명, 무소속 5명 등 모두 53명이다.

민주당은 조택상(중구강화군옹진군), 허종식(동구미추홀구갑), 남영희(동구미추홀구을), 박찬대(연수구갑), 정일영(연수구을), 맹성규(남동구갑), 윤관석(남동구을), 이성만(부평구갑), 홍영표(부평구을), 유동수(계양구갑), 송영길(계양구을), 김교흥(서구갑), 신동근(서구을) 등 13명이다.

통합당은 배준영(중구강화옹진군), 전희경(동구미추홀구갑), 안상수(동구미추홀구을), 정승연(연수구갑), 민경욱(연수구을), 유정복(남동구갑), 이원복(남동구을), 정유섭(부평구을), 강창규(부평구을), 이중재(계양구갑), 윤형선(계양구을), 이학재(서구갑), 박종진(서구을) 등 13명이다.

정의당은 문영미(동구미추홀구갑), 정수영(동구미추홀구을), 이정미(연수구을), 최승원(남동구을), 김응호(부평구을), 김중삼(서구갑) 등 6명이다.

우리공화당은 1명, 민중당은 2명이 등록을 마쳤고. 국가혁명배당금당은 13개 선거구 모두 후보등록을 끝냈다.

무소속 후보 등록자는 윤상현(동구미추홀구을), 김수임(계양구갑), 김용섭(서구갑), 김지호(남동구을), 이행숙(서구을) 등 5명이다.

본격 선거운동이 가능한 다음 달 2일부터는 현수막을 내걸 수 있고 유세차를 활용해 공개 장소에서 지지를 호소하는 연설이 가능하다.

또 다음 달 3일에는 전국 각 지역에 후보 기호와 얼굴, 경력, 홍보문구가 포함된 선거벽보가 붙여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