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파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 시절 조선일보 방상훈과 비밀회동"
상태바
뉴스타파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 시절 조선일보 방상훈과 비밀회동"
  • 인천in
  • 승인 2020.07.24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이 서울중앙지검장 시절 조선일보 방상훈 사장과 비밀회동을 했다고 뉴스타파가 24일 보도했다.

뉴스타파는 이 사실을 박상기 전 법무장관이 윤 총장과 방 사장과의 회동에 참석했던 사람을 통해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당시는 중앙지검이 방상훈 사장 일가에 대한 여러 건의 고소 고발 사건을 수사하고 있던 때여서 지검장(현 검찰총장)과 조선일보 사장이 회동했다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며 부적절하다고 지적했다.

당시 방상훈 사장의 일가와 관련된 고소 고발사건은 전국언론노조 등이 방사장과 경영진을 배임 등의 혐의로 고발한 것, 서울중앙지검이 고 장자연의 재수사를 진행중인 시점이라고 뉴스타파는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