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재정착 난민 어린이들의 합창
상태바
미얀마 재정착 난민 어린이들의 합창
  • 윤종환 기자
  • 승인 2019.11.18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울림 합창단, 제2회 정기연주회 열어


 

'어울림이끌림 사회적협동조합'의 미얀마 재정착 난민 자녀로 구성된 ‘하울림 합창단(지휘자 이연자)’은 지난 16일에 부평구 인천여성가족재단 대강당에서 제2회 정기연주회를 열었다.
  
이번 공연에는 한국마사회 인천부평지사와 플랜코리아의 후원으로 합창단복과 구두를 마련하여 기존 전통복만 입고 공연하던 때보다 세련된 무대를 꾸몄다.
 
이날 공연에는 도성훈 인천시교육감과 이재유 인천출입국 외국인청장이 자리를 함께했다.

인천시 부평구 주부토로에 위치한 어울림이끌림 사회적협동조합(대표 이병철)에 속한 '하울림 합창단(하나의 울림)'은 30여명의 미얀마 재정착민들의 자녀들로 구성된 합창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