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책에 남은 것
상태바
헌책에 남은 것
  • 이영길
  • 승인 2023.12.13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통과 나눔의 글마당]
이영길 / 인천노인종합문화회관 소통의 글쓰기반
시민의 신문 <인천in>이 인천노인종합문화화관과 함께 회원들의 글쓰기 작품(시, 수필, 칼럼)을 연재하는 <소통과 나눔의 글마당>을 신설합니다. 풍부한 삶의 경험에서 우러나오고, 글쓰기 훈련을 통해 갈고 닦은 시니어들의 작품들을 통해 세대간 소통하며 삶의 지혜를 나눕니다.

 

 

헌책에 남은 것

                                   - 이영길

 

배다리 헌책방에서 산 시집 갈피에

‘마지막 교정’이라 쓰인 다섯 글자

다 못한 지난 일들 아쉬움이 헤아려져

지금까지 끼어 있었네 변색한 노란 은행잎

옛 시절 그 여학생 이제 학부모일 텐데

헤매고 부딪히는 미로 같은 어둠 속

잘 탈색되어 책자를 펼치면 아련한 시절

해오름 동구 밖이 스친 바람 차가워도

새롭게 해보라는 귀뜸처럼 동인천

철길 아래 낙서 하나 눈시울에 남았겠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