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로그인
  • RSS

인천in 메일링 서비스

메일링 신청
상단버튼

뉴스


인천항~베트남~태국 잇는 신규 컨테이너 항로 개설

국내 선박 3척이 주 1항차 서비스, 컨테이너 물동량 확대 기대

19-08-29 10:37ㅣ 김영빈 (jalbin@hanmail.net)
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스크랩




인천항을 기점으로 베트남과 태국을 잇는 신규 컨테이너 항로가 개설된다.

인천항만공사는 한국(인천·평택·부산)~베트남(호치민)~태국(방콕·람차방)을 연결하는 BTS(Busan Thailand Saigon) 서비스가 신규 개설됨으로써 31일 한진인천컨테이너터미널(HJIT)에 해당 노선을 운항하는 선박이 첫 입항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노선에는 흥아해운 1척, 장금상선 2척의 선박이 투입돼 인천~평택~부산~호치민~방콕~람차방~호치민을 주 1항차 운항한다.

베트남과 태국은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 2~3위 국가로 올해 상반기 기준 인천~베트남 물동량은 약 16만TEU(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개), 인천~태국 물동량은 약 6만3,000TEU다.

베트남은 상반기 컨테이너 물동량이 전년 동기 대비 7.84% 증가했는데 이번 신규 노선 개설로 물동량 증가율이 가팔라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인천~베트남~태국 신규 노선 개설로 인천항의 정기 항로수는 49개로 늘어났으며 이 중 동남아 항로는 25개다.

인천항만공사 관계자는 “수출입 화주 및 경인지역 포워더(복합화물운송업자)를 대상으로 신규 개설 노선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인천항 컨테이너 서비스의 개선 및 확대를 추진함으로써 물동량을 늘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목록보기
이 기자의 다른 뉴스보기
이전 페이지로 가기 맨위로

인천민주평화인권센터선학종합사회복지관강화뉴스중구자원봉사센터i신포니에타연수종합사회복지관인천교통방송(주)미추디자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