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무술 '쿵푸', 차이나타운에서 즐기세요
상태바
중국 무술 '쿵푸', 차이나타운에서 즐기세요
  • 편집부
  • 승인 2016.04.07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한달 동안 일요일 오후 상설 시범 공연

중국 무술 쿵푸가 우리나라 쿵푸의 근원지인 인천 차이나타운에서 부활하고 있다.
 
인천시는 4월 한 달 동안 매주 일요일 오후 3시부터 한 시간 가량 인천 차이나타운에서 무술영화 재현 공연을 개최한다.
 
인천 차이나타운은 우리나라 최초 개항 당시 중국 화교들이 터를 잡은 곳이자 한국 ‘쿵푸’의 근원지이기도 하다. 70~80년대 차이나타운 내에 있는 의선당에서 중국 화교들이 실제 중국 무술 중 하나인 ‘팔괘장’을 연마하기도 했다. 특히, 리 샤오룽(李小龍), 청룽(成龍) 같은 쿵푸 스타로 인한 쿵푸 열풍으로 많은 무관들이 번성했다.
 
현재는 중국 쿵푸 영화의 쇠락으로 인해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 차츰 잊혀져 가고 있지만, 이번 무술영화 재현 공연을 통해 과거 차이나타운의 화려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단순히 공연을 관람하는 형태에서 벗어나 시민이 함께 공연에 참여하는 체험적인 요소도 있어 색다른 즐길 거리와 재미를 선보인다.

시 관계자는 “인천 차이나타운은 한국 쿵푸의 근원이자 한국 무술영화의 대표적인 배경지였지만, 현재는 이 사실을 아는 사람들이 없어 안타깝다”며, “이번 무술공연 재현을 통해 차이나타운이 가진 가치를 재창조 할 수 있어 의미가 매우 크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