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자원봉사센터 면 마스크 제작 시작
상태바
인천 자원봉사센터 면 마스크 제작 시작
  • 김영빈 기자
  • 승인 2020.03.09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수·미추홀·부평구 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 80여명 모집
'양재반' 운영하는 여성교육시설에서 면 마스크 생산 돌입
약 2주간 정전기 필터 교체형 1만장 만들어 저소득층 보급
9일부터 시작된 자원봉사자들의 면 마스크 제작 모습(사진제공=인천시)
9일부터 시작된 자원봉사자들의 면 마스크 제작 모습(사진제공=인천시)

인천시가 마스크 대란에 대처하기 위해 자원봉사를 통한 면 마스크 제작에 나섰다.

시는 3개 자원봉사센터(연수·미추홀·부평구)가 면 마스크 제작 자원봉사자 80여명을 모집하고 양재반을 운영하는 여성교육시설(여성의 광장, 여성복지관, 여성가족재단)을 활용해 면 마스크 제작을 시작했다고 9일 밝혔다.

세탁을 거쳐 재사용이 가능한 면 마스크는 바이러스 차단 효과가 있는 정전기 필터 교체형으로 만들어 저소득층 등에 보급할 예정이다.

시는 약 2주간의 자원봉사를 통해 면 마스크 1만개를 제작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부터 면 마스크 제작에 나선 한 자원봉사자는 “한 땀 한 땀 정성스럽게 만든 마스크가 ‘코로나19’ 확산으로 불안해하는 우리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