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안장로교회 29일까지 예배·모임 중단
상태바
주안장로교회 29일까지 예배·모임 중단
  • 김영빈 기자
  • 승인 2020.02.22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교회 출입 통제도 결정
23일 예배는 가정예배로 대신해 설교 유튜브로 송출

대한예수교장로회 주안교회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에 따라 자발적 활동 중단을 결정했다.

주안교회 당회는 2월 22~29일 주일예배를 포함한 모든 예배(수요 오전/저녁 예배, 금요성령집회, 새벽기도회 및 심야기도회, 교회학교 예배, 청년국 예배)와 모임(각종 성경공부, 자취기관)을 중단하고 교회출입을 통제한다고 22일 밝혔다.

주안교회는 22일 부평에서 확진환자가 발생한 것을 심각하게 받아들여 교회 내 ‘코로나19’ 집단 감염사태를 예방하기 위해 ‘지발적 활동 중단’ 조치를 의결했고 이는 한국사회의 책임 있는 교회로서 전염병 확산방지에 모범이 되고자 하는 결단이라고 덧붙였다.

주안교회는 23일 주일예배는 가정예배로 대신하며 위임목사의 설교를 교회 홈페이지 및 유튜브를 통해 전 교인에게 송출할 계획이다.

대한예수교장로회 주안교회는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지켜본 후 필요할 경우 추가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주안교회가 자발적 활동 중단을 결정함에 따라 교회, 성당, 사찰 등의 동참이 이어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인터넷 뉴스 월 5,000원으로 소통하는 자발적 후원독자 모집